HOMES

PRESS

언론에서 조명한 홈즈컴퍼니 소식을 확인해보세요.

HOMES

PRESS 

언론에서 조명한 홈즈컴퍼니의 소식을 확인해보세요.

서울경제 ㅣ "전세사기에 공유주택 문의 3배 늘어…기업형 임대주택 활성화해야"

관리자
2023-10-18

서울경제 ㅣ "전세사기에 공유주택 문의 3배 늘어…기업형 임대주택 활성화해야" (서울경제 신미진 기자, 2023.10.17)


“전세사기 논란 후 공유주택(코리빙)에 대한 문의가 2~3배가량 급증했습니다. 청년들이 마음 놓고 거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서는 기업형 임대주택 산업을 활성화해야 합니다.”



국내 최초 공유주택 브랜드인 ‘홈즈스튜디오’를 운영하는 이태현 홈즈컴퍼니 대표는 17일 서울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청년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한 해결책으로 기업형 임대주택 산업 육성을 꼽았다. 이 대표는 “개인 임대사업자는 전세보증금 등 임차인의 자산을 관리할 의무가 없지만 기업 임대사업자는 회계감사 등 더 촘촘하게 법의 감시를 받아 상대적으로 안전성이 높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기업형 임대주택은 기업이 오피스텔 등을 한꺼번에 매입해 보증금과 월세를 받고 청년 등에게 임대하는 방식이다. 국내에서는 홈즈컴퍼니에 이어 KT에스테이트와 SK디앤디 등 대기업이 뛰어들며 시장이 점차 커지고 있다. 기업 입장에서는 향후 건물 매각 시 시세차익을 기대할 수 있고 임차인들은 전세사기나 역전세 우려 없이 쾌적한 주거 환경을 누릴 수 있다는 게 강점으로 꼽힌다.(중략)


이하 기사 전문 보기 : https://m.sedaily.com/NewsView/29VZV8NYXR#cb


(주)홈즈컴퍼니대표이사이태현주소서울시 강남구 봉은사로 404, 201호 사업자등록번호552-81-00188

대표전화1544-0338문의메일cs@homes.global

인스타그램 유튜브 브런치